2021.12.08 (수)

2021년은 무슨 해일까?

다가오는 2021년은 무슨 해이고 띠도 알아봅시다.

URL복사

2020년이 얼마 남지 않았고 곧 2021년이다. 2021년은 무슨 해인지 알아보자.

 

띠는 쥐, 소, 호랑이, 토끼, 용, 뱀, 말, 양, 원숭이, 닭, 개, 돼지 순서다. 일화에 따르면 신이 동물들에게 새배를 하러 오는 순서대로 상을 내리겠다고 해, 쥐가 1등, 소가 2등, 호랑이가 3등 이렇게 순서가 정해졌으며 고양이는 13등을해 십이지신 12간지에 들어올 수 없었다고 한다.  

 

2020년은 경자년, 쥐띠의 해이다. 그리고 2021년은 신축년 소띠의 해이다. 한해의 이름을 정하게 되는 기준은 10간과 12간지에 따라서 정해지게 된다. 10간은 갑, 을, 병, 정, 무, 기, 경, 신, 임, 계 이고 12간지는 십이지신에 따라 자(쥐) 축 (소) 인(호랑이) 묘(토끼) 진(용) 사(뱀) 오(말) 미(양) 신(원숭이) 유(닭) 술(개) 해(돼지) 순서다. 10간에서 그리고 12간지에서 각각 하나씩 글자를 따와서 해를 짓는다. 예를 들어 2020년은 10간의 경 자와 12간지의 자로 경자년이였다. 그리하여 2021년은 그 다음인 신축년이 되는 것이다. 그리고 2022년은 임인년이 된다. 역사속에서도 10간과 12간지를 사용한다. 예를 들어 갑신정변이라는 사건은 갑신년에 일어난 사건이고 신미양요 또한 신미년에 일어난 사건이다. 

 

또한 띠로 성격을 예측할 수도 있다. 쥐띠는 적응력이 놓으며 재치가 있고 사람들과 잘 어울린다고 하며 소띠는 참을성이 뛰어나며 온화하고 부드럽다고 한다. 이렇게 띠로 사람의 성격을 예측할 수 있으며 생일, 태어난 해 등으로 성격을 알아볼 수 있다.